인체 내 특정 유해인자 또는 화학물질의 총량을 바디 버든이라 합니다.

, 외부로부터 유입되어 들어오는 독소들의 총칭인 셈이죠.

산업화 및 현대화가 되면서 생활의 편리함을 얻었지만 바디버든의 피해에 시달리는 상황도 함께 왔습니다.

특히 환경호르몬 등의 유해물질이 우리 몸에 쌓이면서 각종 호르몬 이상 등 초래하여 건강에 이상 신호가 오곤 합니다.

더구나 집에서 매일 쓰는 샴푸나 비누, 치약 등의 생활용품이나 화장품에도 이러한 유해물질 때문에 성분을 따지게 되죠.

환경호르몬이나 독성물질을 최대한 피하고, 그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방법은 그럼 없을까요?

 

첫째, 이미 체내에 쌓인 유해물질을 디톡스하는 방법이 필요하죠.

몸속의 독소를 배출하고 혈액순환을 촉진해 신진대사를 향상시키는 게 좋습니다.

몸속 노폐물이 배출되면서 독소를 배출시키는 거죠.

반식욕을 한다거나, 채식을 한다거나, (디톡스에 좋은) 차를 마신다거나, 디톡스 효과가 좋은 건강기능식품을 먹는다거나 다양한 방법이 있습니다.

우리 몸의 컨디션과 상황에 맞게 적합한 방법을 선택하여 디톡스를 하는 게 중요하죠.

환경호르몬을 배출하도록 식이섬유를 많이 섭취한다거나 림프 마사지를 통해서 몸속 노폐물 배출을 활발하게 한다거나 유산소 운동 및 근력 운동도 좋습니다.

운동을 통해 몸에 열이 발생하면 땀을 통해서 노폐물이 배출되고 그럼으로써 독소를 배출하여 면역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둘째, 식습관을 개선시켜야 합니다.

인스턴트나 가공 식품은 식품 첨가물과 감미료 등의 화학물질이 들어가 있어서 몸에 좋지 않죠.

채소나 과일 등 자연식품을 섭취하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특히 식이섬유가 많기 때문에 환경 호르몬이 배출되는 데 도움이 되죠.


셋째, 생활습관을 개선해야 합니다.

플라스틱 사용 및 일회용품 사용을 줄인다거나 안좋은 성분의 생활용품 및 화장품은 가급적 자제해야 합니다.

장기적 사용 및 노출로 인해 유방암이나 자궁근종, 불임 등 발병률이 높아지기 때문에 평소의 생활 습관을 개선하는 게 중요하죠.

또한 청결함을 유지하는 것도 좋습니다.

자주 샤워한다거나 손을 항상 씻는다거나 외출 시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외부 화학 물질을 차단하고 항상 청결함을 유지하면 그나마 독소 및 환경호르몬 피해를 줄일 수 있습니다.

 

건강을 위한 우리의 노력, 필요하지 않을까요?

바디버든의 경고를 무시하지 말고 피해를 줄이도록 지금부터라도 노력하고 개선하는 습관을 들여야겠습니다.




PURE SYSTEM : LEAN 


총체적 건강 프로그램, 홀헬스의 철학이 담긴 퓨어 린 시스템으로 바디버든을 관리해 보세요!

LIVE PURE!





CATEGORI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