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부는 환경 변화에 예민하게 반응하죠.

특히나 잘못된 피부 관리로 피부가 민감한 상황이라면 환경이 변화에 더욱 쉽게 자극 받을 수 있습니다.


여름에서 가을로 변하는 환절기에는 기온이 떨어지고 습도가 낮아지면서

피부가 건조해지고, 각질 턴오버가 늦어지죠.

피부에 수시로 생겨나는 각질 때문에 피부가 유난히 거칠거칠하고 칙칙해 보이는 시기죠.

 

피부가 약해진 환절기에는 어떻게 피부 관리를 해야 할까요?

환절기가 되었다고 화장품을 싹 바꾸거나 영양크림을 많이 바를 필요는 없습니다.

현재 피부 상태에 맞는 화장품을 적당히 바르는 게 중요하죠.

최대한 피부가 자극을 받지 않도록 진정된 상태를 유지하는 게 포인트입니다.

오히려 화장품을 갑자기 바꾸는 것이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답니다.

정 바꾸고 싶으면 수분크림을 진정, 보습 효과가 있는 영양크림 정도로 바꾸는 게 좋습니다.

또한 양을 조절해서 사용하기를 권합니다.

 

환절기 건조한 피부에 역시나 가장 중요한 건 기본인 충분한 수면과 수분() 섭취입니다.

물을 자주 마시고 푹 자는 것이 가장 좋은 습관이죠.

피부가 수분을 머금을 수 있도록, 공급하도록 환경을 조성해주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피부 미인의 길, 가장 간단하고도 쉽지 않죠.

오늘부터 충분히 숙면을 취하며 물을 자주 마시고,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건 어떨까요?

 

CATEGORIES